로고

진보당 로고

소식 진보당 대전시당 소식 입니다.

소식

[브리핑] [보도자료]국방예산 삭감하고 재난지원금 확충하라!
작성자 대전시당조회수 54등록일 2020.09.04

  

대전 서구 둔산남로 9번길 71 향천빌딩 501호 대표전화 : 042-335-1166 FAX : 042-335-1170

보 도 자 료

담 당 자

권의경 (사무처장)

전화번호

010-4294-5529

보도자료배포일 : 202094()

사진없음

사진있음

매수 4

재난지원금도 없다면서 사상최대 무기구입 웬 말이냐?

 진보당, 국방예산 감축재난지원금 확충

전국 동시다발 1인 시위

 

4() 전국 16개 지역대전은 오전 11시 갤러리아 앞에서 정현우 대전시당위원장 진행

 

첨부자료1. 긴급성명서

첨부자료2. 1인 시위 사진

 

1. 진보당이 4일 전국 16개 광역시도에서 국방예산 감축과 재난지원금 확충을 요구하는 전국 동시다발 1인 시위를 진행합니다. 대전에서는 갤러리아 앞에서 정현우 대전시당 위원장과 권의경 대전시당 부위원장이 진행 하였습니다.

 

2. 기획재정부는 3일 코로나 극복과 빠른 경제 회복, 국민 안전과 사회 안전망 공고화를 위해 전년 대비 8.5% 인상된 555.8조 원 규모의 초대형 예산안을 국회에 제출했습니다.

 

3. 이중 국방부는 2021년 예산안으로 핵·WMD 대응, 첨단무기체계 구축 등 전력운영 보강을 위해 올해보다 5.5% 증액, 52.9조원 편성을 요구했습니다.

 

4. 지난 8월에 발표 된 <2021~2025 국방중기계획>에 따르면 올해 역대 최초로 50조 원을 돌파한 국방예산은 내년 52.9조 원을 시작으로 향후 5년 간 총 300조 원을 투입할 계획입니다.

 

5. 50조는 국민 5,000만명에게 긴급 재난지원금으로 100만원을 지급할 수 있는 돈입니다. 특히 내년 핵잠수함, 항공모함 도입 등에 배정된 17조만 삭감해도 당장 17만원을 지급할 수 있습니다.

6. 남북정상선언 이행하면 국방 국방예산 중 32.2% 차지하는 방위력 개선비 약 17조는 예산낭비이며 남북관계에 전혀 도움 안 됩니다.

 

7. 미국과 러시아 등 많은 국가들이 코로나19 바이러스 여파로 침체된 경제를 살리고 사회적 안전망을 강화하기 위해 국방예산을 축소하고 민생예산 확충을 고려하고 있는 시기에 한국 정부는 거꾸로 국방 예산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8. 이에 진보당은 국방예산을 감축하고 코로나19로 생계위협을 시달리는 서민들을 위한 재난지원금 확충을 요구하는 전국 동시다발 1인 시위를 진행하였습니다.

 

9. 자세한 내용을 첨부하오니, 기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긴급 성명서>

 

국방예산 감축하고 재난지원금 확충하라

 

기획재정부는 93일 코로나 극복과 빠른 경제 회복, 국민 안전과 사회 안전망 공고화를 위해 전년 대비 8.5% 인상된 555.8조 원 규모의 초대형 예산안을 국회에 제출했다. 코로나19 바이러스와 장기간의 장마로 인한 사상 초유의 재난 상황에서 취약계층을 보호하고 전국민의 사회적 안전망을 강화하기 위한 예산 확대는 당연한 조치이자 국가의 의무이다.

 

그러나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전국민의 사회적 안전망을 강화하기에도 넉넉지 못한 예산 편성 중에 유독 눈에 띄는 예산안이 있다. 바로 국방예산이다.

 

국방예산은 작년 대비 5.5% 인상된 52.9조 원 규모로 책정되었다. 지난 8월에 발표 된 <2021~2025 국방중기계획>에 따르면 올해 역대 최초로 50조 원을 돌파한 국방예산은 내년 52.9조 원을 시작으로 향후 5년 간 총 300조 원을 투입할 계획이라고 한다. 미국과 러시아를 비롯한 유럽, 아시아 지역의 많은 국가들이 코로나19 바이러스 여파로 침체된 경제를 살리고 사회적 안전망을 강화하기 위해 국방예산을 축소하고 민생예산 확충을 고려하고 있는 시기에 도리어 국방비를 확충하는 한국 정부의 예산 편성은 도무지 이해가 되지 않는 처사이다.

 

스톡홀름국제평화연구소(SIPRI)가 매년 발표하는 세계 군사비 지출 현황 보고서에 따르면 작년 한국 정부의 군사비 지출은 세계 10위를 기록했다. 반면 국내총생산(GDP) 대비 사회복지 예산 지출은 OECD 국가 중 최하위 수준으로 한국 정부의 예산 편성은 국민의 복지와 삶의 질 향상에 직결된 예산이 국방 예산에 비해 턱없이 부족한 비정상적인 구조이다.

 

이처럼 비정상적인 국방예산 중에 주목해야 할 부분은 바로 무기 체계 도입 비용으로 책정된 방위력 개선비 부분이다. 내년 국방예산 중 방위력 개선비는 약 17조 원 규모로 전체 국방예산 중 무려 32.2%에 달한다. 북한의 핵·WMD 대응 전력 강화라는 명분으로 기존 한국형 3축 체계 구축과 핵잠수함, 항공모함 도입 등에 막대한 규모의 예산이 배정되어 있다. 이와 같은 대규모 전력 증강과 군비 확장은 군사적 긴장 완화, 단계적 군축 등 남북 정상 간 합의 사항에 전면으로 배치되는 조치들이며, 남북 간 신뢰 회복과 한반도 평화 구축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 행동들이다.

 

정부는 현재 우리 국민들이 당면한 삶의 위협이 무엇인지 직시해야 한다. 지금은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전 국민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심각한 재난 상황이다. 긴급한 재난 상황에 우리 국민의 세금을 미국의 동아시아 전략에 동조하는 미국산 첨단 무기를 도입하는 곳에 낭비할 것이 아니라 당면한 재난 극복을 위한 사회적 안전망 확충에 사용해야 한다.

 

국회는 정부에서 제출한 예산안 심의 과정에서 지금 당장 필요하지도 않고 급하지도 않은 불요불급의 군사비를 삭감하고 이를 지금 필요하고 아주 시급한 긴급재난지원금을 비롯한 민생예산으로 전환할 것을 촉구한다.

 

202094

 

진보당 대전시당 

 

<진보당 대전시당 정현우 위원장>

<진보당 대전시당 권의경 부위원장>

 

 

1 2 3 4 5
1 / 5
진보당 로고
(35234) 대전 서구 둔산남로9번길 71 (둔산동) 향천빌딩 501호 T. 042.335.1166 | F. 042.335.1170 | E. daejeondop@gmail.com | 고유번호. 615-82-91105 Copyright © 2017 진보당.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