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본문

소식

나를 닮은 정당, 진보당의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보도자료

  • [보도자료] 진보당 22대 총선 21명 등록 “반윤석열 연합정치로 윤석열 심판, 부울광전 진보벨트로 대표 진보정당 도약”

    • 작성자대변인실
    • 등록일2024.03.22
    • 조회수1,148
    • 좋아요좋아요5




  • 1.
    진보당은 22대 총선에서 모두 21명의 후보가 등록했다고 밝혔습니다.

     

    2. 진보당의 후보는 경북 1, 광주 7, 대구 2, 부산 1, 서울 1, 울산 1, 전북 2, 전남 6명입니다.

     

    3. 진보당은 이번 선거에서 반윤석열 연합정치를 통해 윤석열 정권을 심판하고, 부울광전(부산·울산·광주·전남·전북)을 잇는 진보벨트 구축으로 대표 진보정당으로 도약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또한 22대 국회를 노동·인권 ·기후 국회로 만들고, 특히 노동정치와 기후정치의 양날개로 저출생·고령화·양극화 등 복합위기에 빠진 대한민국 대전환을 이루고자 합니다.

     

    4. 주요 공약으로는 검찰청 해체(기소청 전환·수사청 신설) 횡재세 도입으로 서민부채 탕감 임금 삭감 없는 주4일제 전국민 4대보험 실현 ·전기·가스 필수에너지 이용권 돌봄국가책임제 자산 100억원 이상 상위 0.1% 부유세 도입 인구소멸지역 1만원 주택 성평등노동기본법 제정 지역공공은행 설립을 제시했습니다.

     

    5. 윤희숙 상임대표는 국민께 이번 총선은 윤석열 정부의 무능과 폭정을 막을 마지막 기회라면서 수사 외압의 핵심피의자를 해외공관으로 도피시키는 탈법 정권, 국민과 언론에 테러 협박하는 입틀막 정권, 국민이 위임한 권한으로 배우자 범죄 의혹을 덮은 무도한 정권을 심판하는 선거로 만들어 달라고 호소했습니다.

     

    6. 한편, 진보당은 총선과 함께 치러지는 지방의원 재보궐 선거에 경기, 서울, 충남, 충북, 제주에서 7명의 후보가 출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