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본문

소식

나를 닮은 정당, 진보당의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보도자료

  • [보도자료] 정혜경 의원, "오리온농협, 불법행위와 노동조합 탄압 중단해야"

    • 작성자정혜경 의원실
    • 등록일2024.07.10
    • 조회수176
    • 좋아요좋아요0
  • 정혜경 의원화섬식품노조와 함께 기자회견 열어

    경남 밀양 오리온농협 노동자들 한 달째 파업중

    "오리온농협불법행위 노동조합 탄압 중단해야"

    부당노동행위, 근로기준법 위반 사안에 대해 고용노동부가 역할 해야

     

     

    - 정혜경 의원은 710일 국회 소통관에서 전국화학섬유식품산업노동조합과 기자회견을 열고, 오리온농협이 불법행위와 노동조합 탄압을 중단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 경남 밀양에 소재한 주식회사 오리온의 자회사 오리온농협 노동자들이 파업을 시작한지 한달이 되었습니다. 노동자들은 오리온농협의 노동조합 활동 감시와 회유, 협박 등 부당노동행위 정당한 쟁의중 협력업체를 투입하는 불법파견 52시간 근무제 위반 직장내 괴롭힘을 중단할 것을 촉구하고 있습니다.

     

    - 이날 기자회견에는 화섬식품노조 신환섭 위원장, 부경지부 장욱진 지부장, 심재훈 수석부지부장, 김태수 부지부장, 김진용 사무국장, 한규희 조직국장, 오리온농협지회 남태기 지회장, 오리온 지회 함대식 사무장이 참석했습니다.

     

    - 정혜경 의원은 부당노동행위와 근로기준법 위반 사안에 대해 고용노동부가 적극 역할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또한 오리온 농협에는 지역의 청년노동자들이 다수 일하고 있다. 노동환경이 이렇게 좋지 않고 또 노동조합을 탄압하는 회사에서 지역 청년들이 계속 일할 수 있겠는가. 오리온 농협측이 노조와의 교섭에 성실히 임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기자회견문]

     

    6년 전에는 오리온, 지금은 오리온농협! 아시아 제과업계 매출 1위 오리온과 국내 대표 금융사 농협의 합작회사 오리온농협은 불법행위를 당장 중단하라!

     

    경남 밀양에 소재한 주식회사 오리온의 자회사 오리온농협(대표이사 노영동)의 노동자들이 파업 투쟁을 진행한 지 한 달이 지났다. 우리는 오리온농협에서 벌어지는 부당노동행위와 불법파견, 52시간 근무제 위반, 일상적으로 일어나는 직장 내 괴롭힘 등의 불법행위를 당장 중단할 것을 강력히 경고한다.

     

    첫째, 오리온농협은 부당노동행위를 중단하라.

    노동조합은 624일 회사를 부당노동행위로 고소하였다. 합법적 쟁의행위에 돌입한 노동조합의 활동에 대한 감시와 퇴거 명령, 개별 면담을 통한 회유, 협박하고 있다. 노동조합이 몇 차례 회사의 부당노동행위에 대해 경고하였으나 멈추지 않고, 오히려 회사는 무시로 일관하고 있다.

     

    둘째, 노동조합의 정당한 쟁의 중 협력업체를 투입하는 불법파견을 중단하라.

    노동조합은 72일 회사를 불법파견으로 고발하였다. 회사는 파견근로자보호 등에 관한 법률 제 16(근로자파견의 제한)를 정면으로 위반하고 있다. 기자회견을 하는 지금, 이 순간에도 회사는 더케이파워라는 회사 내 협력사 직원들에게 신규 기계 설비가동을 진행하고 있다. 고용노동부 양산지청에서 현장 지도를 하였으나, 그날 이후부터 회사는 오히려 대놓고 불법파견을 진행하고 있다.

     

    셋째, 52시간 근무제 위반을 중단하라.

    노동조합은 625일 회사를 근로기준법 제 53(연장 근로의 제한) 위반으로 고발하였다. 617일부터 회사는 매주 위반하고 있고, 이 또한 역시 고용노동부 양산지청에 현장 지도 요청하였다. 하지만 그 이후부터 지금까지 회사는 지속해서 위반하고 있다.

     

    넷째, 현장에 공공연하게 일어나고 있는 직장 내 괴롭힘을 중단하라.

    단순한 업무 실수에 대해 직장 내 위계를 이용해 고성 등으로 모멸감 및 위협감을 느끼게 하는 직장 내 괴롭힘이 현장에 만연해 있다. 열중쉬어 자세로 고성을 지르며 위협하고, 성추행을 당한 피해자에게 여자가 여지를 주면 안된다.” 같은 2차 가해를 하는 관리자를 당장 처벌하라.

     

    아시아 제과업계 1위 오리온과 국내 대표 금융사 농협의 합작회사 오리온농협이 이렇게 불법을 하면서까지 노동조합을 탄압하는 이유가 무엇인가? 오리온농협은 불법행위를 당장 멈추고, 노동조합과의 교섭에 성실히 임하라.